기사 메일전송
신한라이프빛나는재단, 겨울방학 결식 우려 아동 1000명에 4억원 상당 건강식단 지원
  • 편집국 유성순
  • 등록 2022-01-13 11:20:35
기사수정

신한라이프빛나는재단이 겨울방학 결식우려 아동 1000명에게 4억원 상당의 건강식단을 지원한다

신한라이프의 사회공헌재단인 신한라이프빛나는재단(이사장 성대규)은 겨울방학 중 결식 우려가 있는 서울 및 경인지역의 취약계층 아동 1000명에게 4억원 규모의 건강식단 8000끼를 지원한다고 12일 밝혔다.

지난해에 이어서 확대 진행되는 이번 지원사업은 겨울방학이 시작돼 학교급식을 이용할 수 없고, 코로나19 장기화로 돌봄센터 이용이 어려워진 상황에서 결식 우려가 있는 아동들을 위해 마련됐다.


 지난해에는 겨울과 여름 방학 기간 동안 800명의 아동에게 총 4400끼의 건강식단을 제공한 바 있다.

건강식단은 매주 1회 총 8주간 새벽 배송으로 신선하게 제공한다. 식단은 전문 영양사가 성장기 아동에게 필요한 영양소와 입맛을 고려해 메인 요리와 반찬, 국 등 총 9가지로 구성했다.


취사 위험을 최소화하고자 전자레인지를 사용해 데워먹을 수 있도록 하는 등 아동의 안전도 생각했다.

성대규 이사장은 “미래의 주역인 우리 아이들이 끼니 걱정 없는 즐거운 겨울 방학을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”며 “앞으로도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아이들에게 지원을 아끼지 않는 등 우리 사회에 나눔 문화가 확산 되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”고 말했다.

0
dummy_banner_2
dummy_banner_3
모바일 버전 바로가기